default_setNet1_2

중랑구립도서관, 2020년 「한 도서관 한 책 읽기」 운영

기사승인 2020.10.24  08:54:10

공유
default_news_ad1

- - 작가와의 만남, 온라인 북페스티벌, 원화전시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 운영

   

 중랑구시설관리공단(이사장 정후근) 중랑구립도서관은 2020년 「한 도서관 한 책 읽기」 를 운영한다고 23일 밝혔다.

「한 도서관 한 책 읽기」 사업은 지역주민이 함께 1권의 책을 정하여 읽고 토론하는 과정을 통해 독서토론 문화를 확산하고자 하는 캠페인으로, 서울시 사서 협의체인 ‘한 책 선정단’이 올해의 한 책으로 어린이, 청소년, 성인 도서 10권을선정하였다. 중랑구립도서관은 2015년부터 매년 ‘한 도서관 한 책 읽기’를 운영하고 있으며, 중랑구 관내 구립도서관과 공·사립 작은도서관, 초·중·고등학교 등이 참여하고 있다.

중랑구립도서관에서는 많은 구민들의 캠페인 참여를 독려하기 위해 릴레이 독서 마라톤, 서평쓰기, 관내 교육기관 대상으로 ‘찾아가는 도서관-독서토론’ 프로그램을 진행 중에 있으며, 온라인 북페스티벌, 원화 전시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.

특히, 더욱 깊이 있는 독서를 위해 중랑구립 4개 도서관에서는 저자 강연회를 진행한다. ▲10월 24일(토) 오후 3시 양원숲속도서관에서 『발버둥치다』의 박하령 작가, ▲11월 7일(토) 오후 2시 중랑상봉도서관에서 『빈 공장의 기타소리』의 전진경 작가▲11월 14일(토) 오후 2시 중랑구립면목정보도서관에서 『아동학대에 대한 뒤늦은 기록』의 저자 임지선 작가, ▲11월 19일(목) 오후 5시, 중랑구립정보도서관에서 『소리질러! 운동장』의 진형민 작가와의 만남의 시간을 마련했다.

모든 강연회에서는 참석 주민을 대상으로 5명을 추첨하여 해당 강연회 작가의 사인 도서를 증정할 예정이다. 

중랑방송 webmaster@cnbcnews.net

<저작권자 © 중랑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