default_setNet1_2

중랑, 치매 위험 어르신 한의원 무료로 다니세요!

기사승인 2021.07.21  08:35:20

공유
default_news_ad1

- - 만 60세 이상 인지기능 저하 어르신 100명 대상

   

- 치매·우울증 예방 위한 한방진료 및 한약 처방, 개별상담 등 지원

- 8월 2일부터 지정 한의원 전화 또는 방문 신청, 선착순 모집

중랑구(구청장 류경기)가 지역 어르신의 치매 및 우울증을 예방하고 인지기능 개선을 돕기 위해 한의약 건강관리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.

지원 대상은 구에 거주하는 만 60세 이상 인지기능 저하 어르신이다. 단, 현재 치매 진단으로 치료약을 복용하고 있는 어르신은 제외한다. 총명침 시술 12~16회, 한약 처방(과립제 또는 첩약), 한의원 개별상담 프로그램을 전액 무료로 지원한다.

8월 2일부터 선착순으로 100명을 모집한다. 참여를 원하는 어르신은 지정 한의원 9개소로 전화 또는 방문 신청하면 된다. 지정 한의원은 ▲윤석봉한의원, 장수당한의원(면목동) ▲김병로한의원, 어깨동무한의원(중화동) ▲경희애한의원, 여명한의원(묵동) ▲오현승한의원(망우동) ▲경희장생한의원, 도담한의원(신내동)이다.

신청한 어르신을 대상으로 먼저 치매 및 우울증 선별검사를 실시한 후 고위험군으로 판정되면 한약 투약 가능 여부를 알아보기 위한 혈액검사를 실시한다. 최종 선정된 어르신은 연말까지 한방진료, 한약 처방 등을 지원받게 된다.

류경기 중랑구청장은 “이번 지원사업은 어르신들의 치매 및 우울증을 조기 발견하고 건강증진에 도움을 줄 것”이라며, “앞으로도 어르신들이 행복하고 건강한 노후생활을 보낼 수 있도록 다양한 사업을 마련해나가겠다”라고 말했다.

한편, 중랑구치매안심센터는 인공지능 로봇 ‘알파미니’를 활용한 인지강화 프로그램, 가상현실 운동 프로그램 등 다양한 스마트 교육을 통해 어르신들의 인지기능 향상에 힘쓰고 있다.  

중랑방송 webmaster@cnbcnews.net

<저작권자 © 중랑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