default_setNet1_2

중랑구‘우리동네 환경학교’에서 환경 감수성 키우자!참여 단체 선착순 모집

기사승인 2023.03.22  08:06:53

공유
default_news_ad1

- - 4~6월 지역 내 12인 이상 성인 단체 대상 ‘우리동네 환경학교’ 운영

   
   

- 교육 일자 및 주제 선택해 중랑구 환경교육센터로 신청

- 양말목 공예·밀랍랩 만들기·샴푸바 만들기 등 매주 수요일 수업

중랑구(구청장 류경기) 환경교육센터가 기후 위기의 심각성을 알리고 주민들의 환경 감수성을 높이기 위해 ‘우리동네 환경학교’ 운영을 시작한다.

지역 내 성인 단체를 대상으로 운영되는 ‘우리동네 환경학교’는 주민들과 마을 활동가 등에게 환경 보호의 중요성을 일깨우고 주민들의 환경 보호 활동 참여를 활성화하려는 취지다.

‘우리동네 환경학교’는 환경 교육에 관심 있는 12명 이상의 지역 내 성인 단체를 대상으로 운영되며, 현재 참여 단체를 선착순 모집 중이다.

교육 내용은 ’패션산업과 기후변화‘를 주제로 한 양말목 공예와 ’플라스틱과 기후변화‘를 주제로 한 밀랍랩 만들기, ’플라스틱과 환경보건‘을 주제로 한 샴푸바 만들기 총 세 가지로 이 중 원하는 주제를 선택해 수강할 수 있다. 교육은 중랑구 환경교육센터에서 매주 수요일 오후 1시 30분부터 2시간가량 진행되며, 양말목 공예 프로그램은 찾아가는 수업도 가능하다.

교육은 4월부터 6월까지 진행되며, 참여를 희망하는 단체는 중랑구 환경교육센터로 전화 문의 후 이메일로 신청하면 된다. 신청 시 교육기간 내 원하는 일자를 선택할 수 있고, 교육 희망 일자 한 달 전 신청해야 한다.

류경기 중랑구청장은 “이번 교육이 환경 보호의 중요성을 일깨우고 주민들의 환경 감수성을 높일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”라며 “앞으로도 중랑구 환경 교육의 거점인 환경교육센터를 적극 활용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”라고 말했다.

한편 중랑구 환경교육센터는 지난해 4월 개관 후 유아부터 성인까지 모든 구민을 대상으로 다채로운 환경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, 서울시 지역환경교육센터로서 양질의 환경 교육을 제공하기 위해 힘쓰고 있다.

중랑방송 webmaster@cnbcnews.net

<저작권자 © 중랑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