default_setNet1_2

김근태기념도서관, 지역과 함께하는 4.16 옴니버스 다큐멘터리 <세 가지 안부> 공동체 상영

기사승인 2024.04.13  10:17:18

공유
default_news_ad1
   

 서울시 도봉구 김근태기념도서관(관장 박현숙)은 세월호 10주기를 맞아 지역과 함께하는 4.16 옴니버스 다큐멘터리 <세 가지 안부> 공동체 상영을 진행한다.

 4월 15일(월) 도봉구 내 위치한 마을활력소 <초록뜰> 2층에서 15시부터 17시 30분까지 상영하며, 초록뜰에서 청소년을 위한 점심을 제공하는 ‘청소년 마을식당’과 함께 진행된다.

 세월호참사 10주기 영화 프로젝트 <봄이온다>는 연분홍치마와 (사)4.16세월호참사가족협의회가 함께 만든 작품들이자, 옴니버스 3부작으로 세월호 참사 10년, 그 날 무너진 것, 견뎌온 것, 그래서 세운 것을 기억하고 확인하는 우리들의 안부 인사라는 주제로 <그레이존>, <흔적>, <드라이브97> 세 작품을 상영한다.

 프로그램은 도봉구통합도서관 홈페이지http://www.unilib.dobong.kr/main.do(독서문화프로그램->김근태기념도서관)에서 신청 가능하며 청소년은 사전 신청 없이 상영일에 마을활력소 ‘초록뜰’로 방문하면 관람이 가능하다.

 자세한 사항은 김근태기념도서관 홈페이지(https://www.geuntae.co.kr/)를 참조하거나 전화(02-956-3100)로 문의하면 된다.

중랑방송 webmaster@cnbcnews.net

<저작권자 © 중랑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