default_setNet1_2

중랑구, 통합사례관리로 맞춤형 복지 실현한다

기사승인 2024.06.17  07:33:02

공유
default_news_ad1

- - 지역주민 신고로 위기가구 발굴, 통합사례관리로 맞춤형 복지서비스 제공

   

공공, 민간 자원 적극 활용해 복지 사각지대 해소에 나갈 것

중랑구(구청장 류경기)가 통합사례관리를 활용한 맞춤형 복지 실현에 힘을 쏟고 있다.

최근 면목5동주민센터는 어려운 이웃을 살펴봐 달라는 지역주민의 신고로 1인가구를 방문했다. 중장년 1인가구인 대상자는 이웃 등 외부와 소통이 없는 사회적 고립가구로, 집은 쓰레기로 가득했으며 비위생적인 환경으로 인해 건강 상태가 좋지 않은 위기 상황에 처해 있었다.

주민센터 직원들은 즉시 사례관리 대상자로 선정하고 통합사례회의를 개최해 구와 동 주민센터, 지역 의료기관, 종합복지관 등 11개 민·관 기관 담당자들이 함께 다양한 지원 방안을 모색했다.

구는 이를 바탕으로 건강관리와 함께 생활 안정까지 도모할 수 있는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마련했다. 주민센터의 긴급지원 및 돌봄SOS 지원부터 녹색병원 의료비 지원 정책인 중랑건강방파제, 중랑주거안심종합센터의 클린케어서비스 지원, SH서울주택도시공사 조명기구 무료 설치 및 매입임대주택 지원 등 대상자의 상황을 고려한 지원책들이다.

통합사례관리란 위의 예시와 같이 복합적이고 다양한 대상자의 필요(욕구)에 따라 복지, 보건, 고용, 주거, 교육 등 서비스를 통합적으로 연계 및 제공하고 지속적으로 상담 및 모니터링하는 사회복지 사업이다.

구는 구축된 공공, 민간 자원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각 대상자에 맞는 복지서비스를 지원해 나가며 복지 사각지대 해소에 힘쓰겠다는 방침이다.

류경기 구청장은 “지역사회가 힘을 모아 위기가구를 발굴하고, 도우며 소외되는 이웃 없이 모두가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영유하는 중랑구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”고 말했다.

중랑방송 webmaster@cnbcnews.net

<저작권자 © 중랑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